최종편집 2020.7.7 11:38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오피니언
 전체
 발행인칼럼
 남강칼럼
 세상을열며
 칼럼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늙음이 단풍처럼
“이런 교복 처
붉은 함양에 다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뉴스홈 >기사보기
신안 여교사 윤간사건에 여성단체 다 어디 갔나?
우리는 하루빨리 일선에 복귀하도록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야한다
[2016-06-10 오후 9:36:00]
 
 
 

신안 여교사 윤간사건에 여성단체 다 어디 갔나?

우리는 하루빨리 일선에 복귀하도록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야한다 

반인륜적이고 더럽기 짝이 없는 여교사 집단 윤간사건 앞에 여성들은 꿀 먹은 벙어리가 되었다. 그 많은 대한민국여성단체는 어디로 가고 전교조 여교사회는 어디에 있으며, 머리띠 매고 지랄발광을 하던 전교조는 그리고 대한민국 여성국회의원은 죄다 어디가서 무엇을 하는 것인가? 

새누리당 여성국회의원이 대변인을 통해 간단한 성명발표 외엔 어느 여성단체나 더민주당과 국민의당 여성의원들은 벙어리가 되었다. 

세상이 발칵 뒤집힌 희대의 사건 신안 여교사 윤간사건이 이토록 벌집을 쑤시듯 한데 어째 단 한곳도 나서서 여교사의 억울함이나 아니면 여성으로서 용기와 힘을 싫어주는 한마디 말이 없느냐는 것이다. 

이번 신안 섬마을 여교사 윤간사건은 학부모와 주민이 공모한 성폭행에 대해 용감하게 대응한 여교사의 안전대처 메뉴얼이 우리사회 달라진 성폭력의 인권침해를 보여준 대응이였다.

여기에 우리는 용기 있고 침착하게 대응한 여교사에게 이제 사회가 지지와 응원을 보내야한다.

전남신안이란 한 섬마을에서 벌어진 여교사 성폭행 사건의 충격이 가시지 않고 있지만, 이 엽기적인 사건의 후폭풍을 정부는 도서벽지의 교사 안전을 위한 긴급 대응책 마련을 해야 할 것이다. 

신안군에 경찰서가 단 한 곳도 없고 범행이 벌어진 해당 초등학교 관사에 CCTV나 경비인력 등 최소한의 안전장치도 없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국민적 공분이 커지자 대책 마련에 부산한 모습이긴 하지만 실추된 신안군의 전환위복은 우선 주민들의 의식화문제가 뒤따를 듯하다. 

이번 사건에서 주목할 점은 패륜의 피해자가 된 여성이 숨지 않고 용기 있게 고발해 성폭행 사건 대처의 새로운 전범을 보여줬다는 것이다. 성폭행을 고발하는 용기는 사실 쉬운 선택이 아니다.

아직 우리 사회에선 성폭행을 의 문제로 바라보기 때문에 일부 사람들은 편견이나 비난의 시선으로 바라본다. 하지만 성폭행은 영혼의 살인이다. 정작 수치심을 느껴야 할 사람은 가해자인 것이다. 

이제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여교사를 위한 주변 사람들의 지지와 응원이다. 주변 사람들의 공감이 피해자가 하루빨리 상처를 치유하고, 사회를 변화시킬 수 있다는 인식을 가져야 한다 

현재 병가 중인 피해 여교사가 하루빨리 교육 일선에 복귀해 아이들을 가르칠 수 있도록 우리 사회가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줘야 마땅하다.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대한민국 대단하다ㆍ 2016-06-17 22:18
무식이 밥 분탕자가 여기ㆍ자식을 가르치는
선생을 윤간한 사건이야ㆍ
도덕과 윤리를
구분못한 자도 있네
2016-06-16 05:53
지나다 이거 새깔론 이에요?
경상도라 전라도가 그냥 싫다는 느낌?
밀양사건도 있는데..
2016-06-15 15:41
놀래라 용기 있는글에 박수
여성지도자들 아가리 어디로 갔나
여교사 인권을 두번죽이냐?
앞으로 지도자라는 년들 아가리만
털어 봐라 ᆢ
2016-06-15 07:18
전교조 이득없음 안나서 전교조 호로새키.뇬들은 이득없음 입다문다~~놀라워ㅡㅡㅡㅡ
각기관 여성단체도 이런사건은 콩고물이 없자녀~~ ㅋㅋ
2016-06-14 20:58
산청 전교조.., 원래 그런단체 아녔나요?! 하는짓이 이모양이니 맨날 빨갱이소리나 듣고.., 2016-06-14 20:20
녹두각시 전교조 우리나라 없어 졌나벼요?
이젠 선생님들 억울하면 워디로
가서 하소연 한대요?
서울시민 ᆢ한말씀 주시구료!
2016-06-14 06:59
선생시다 교사의 인권을 주구장창 외치던 전교조
아.어디로 갔당가?
사랑하는 젊은 교사의 용기는
어디서 나왔는가? 한마디 언설하시라
2016-06-14 06:56
서울소시민 전교조는 슬쩍 왜까는데.
사리분별 못하고 오줌을 지리는구나
누구건 어떤 단체건 색깔정해놓고 대하는
넌 그저 갱상도의 개일뿐
당신같은 인간이 글을쓰니 좋은 의도도 썩어보이누나
2016-06-14 01:37
잔타깝다 나쁘다..!나쁘다...많은 사회단체.? 여성리더단체들은 어디가셨는지..!!스스로 의 노력도 ... 남성들이라고 다 같지는 안치만.. 2016-06-13 18:43
앞으로 전진 피해자가 어서 빨리 이 암흑같은 현실에서 벗어나야 하고 주의에 보살핌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2016-06-13 17:08
손의숙 그들의 뻔뻔함에 치가 떨립니다~ .
어찌 그런 말을 할 수 있는지..., 정말이지 약한이들을 괴롭히는 것에는 강한처벌을 내려야만합니다.
제2의 도가니 장애시설 내의 폭행사건도 놀랍고 슬펐네요~ .
선하게 행동하면 왜 왕따가 돼야하는지ᆢᆢ ㅠㅠ
2016-06-13 13:39
이제는 흑산도 흑자도 꺼내지 말라
치가떨리고 소오롬 끼친다ㆍ
그동네 아줌씨들 말이 가관이다
뭐시라꼬?
2016-06-13 07:06
이제는 흑산도 흑자도 꺼내지 말라
치가떨리고 소오롬 끼친다ㆍ
그동네 아줌씨들 말이 가관이다
뭐시라꼬?
2016-06-13 07:06
신안군 기간제 교사로 5.31로 계약기간이 끝나는데,
병가. 전보조치 등등 맞지않는 표현들은 연막전술인가요?
2016-06-12 11:55
세상지킴이 법집행이 약하다! 여성과 어린이,노약에 대한 범죄 특히 성범죄와 어린이 관련 범죄는 법 최고형으로 다스려도 모자라다 볼텐데, 잘못된 민주의식과 자유의식이 문제인 것 같다.
권력에만 밝은 눈을 가진 정치인들이 문제다. 민생치안엔 안중도 없고,자기들 먹거리의 법은 일사천리.. 금수저 국회의원들 그들이 무어를 알겠는가요? 자기 가족외에 생각하는게 과연 의심의 시대를 선량한 국민만이 지키고 있는 듯...
홍어족의 서남아시아를 분리시켜 독립시켜 줌이 맞을 듯 ...
2016-06-12 09:28
개자식이다 신안군 선전문구 보고
졸도 할뻔 했다우ㆍᆢ
2016-06-11 16:06
제기랄 왜 가만있냐면 지역이 그곳이니 멍때리지 2016-06-11 09:19
정정희 이판사판 공사판 개판이다ㆍ
신안 주민들 말하는 것 봐라
이곳은 악마의 섬으로 변한다ㆍ
으스스하다ㆍ

2016-06-11 07:27
김덕애 피해자분의용기있는 신고에 고맙고 맘이아푸다못해 저리고 아립니다 거기에검찰까지가세 불구속수사로 패륜 파렴치 피의자들이 공모여부를입맞출 틈까지 줘가며 ... 선생님! 제발용기백배 털고복귀할수있도록 여성분들 내자식아니라고앉아'만계실건가요 ? 2016-06-10 23:42
무사진기 시원한 칼럼 응원합니다ㆍ 2016-06-10 22:07
 
 
 

최근기사
文대통령은 안보라인에 대한 우려 불식
태블릿·계약서 등장 전화번호 4개
함양군 다시 청렴도 향상 매진해가자.
“여러분이 바로 역사․문화
박상학 "거짓말 보도한 조선일보, 사
산청군산림조합 어려운 이웃 위해 표고
남해군 어르신 틀니 지원사업 추진
희망가(家)꾸기로 주거환경 개선 추진
촉석루, 영남포정사 문루
경남도, 친환경선박 수리·개조 지원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