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12.6 20:47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박스기사
 전체
 디딤돌 릴레이 인터뷰
 사람·사람들
 역사의 인물
 사설
 만평
 꿈을 실현하는 사람
 운세
 기자수첩
 Funny와 함께 세상속으로
 5.31지방선거 女性
 포토뉴스
 인터넷방송
 동영상뉴스
 탱탱뉴스
 맛집멋집
 E-Focus / 주역
 E-서평
 경남여성신문
 독자의소리
 사회교육개발원
 Beijing 2008
 고정기사
 2008세계여성인권대회
 창간9주년축하메세지
 에티켓통
 건강&요리
 시민단체행사
 알림마당
 뉴스&이슈
 가장 많이 본 기사
 독자기고
 신의한수
 [기록] 박근혜퇴진반대상황판
 may스토리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늙음이 단풍처럼
“이런 교복 처
붉은 함양에 다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경남여성 신년회
식약청,유기농
박근혜 생매장과
박근혜 대통령님
“표창원의원 부
트럼프 대통령
[뉴스&이슈]
제5회 지방선거
 
박스기사
업로드 :  426_375917.jpg  (0 Byte), Download : 126 
제 목 :  2006년 병술년 7월운세(14회)


▶子(쥐)띠 : 귀인을 만나면 뜻밖에 성공을 거두리라. 36년.72년생은 허무한 일로 고생만 하니 욕심을 내지 말고 현재의 처지에 만족하는 마음부터 기르라. 48년. 84년생은 운세가 좋은 편이니 열심히 노력하여 크게 분발하면 성취한다. 60년생은 혼자 하지 마라. 현재 불만스럽지만 감언이설에 동요되지 말고 의미없는 경쟁에 휩싸이지 않도록 해야 한다.
행운의 수 : 2. 4. 12. 25. 36. 44

 


▶丑(소)띠 : 이익이 사방에 널려 있으니 도처에서 춘풍이 부는구나. 37년. 73년생은 신규는 승산이 없으니 무리하게 진행하지 말고 진행 중인 사업은 대인 관계를 신중히 하여 진행한다면 무난하다. 49년. 85년생은 모든 일이 순조롭게 잘 진행되고 있으니 두 마리의 토끼를 쫓는 우를 범하지 마라. 61년생은 공든 탑이 무너질 리가 없는 것처럼 시일이 지나면 성사되니 끈기있게 기다리면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있다.
행운의 수 : 8. 10. 12. 24. 36. 43

 

▶寅(범)띠 : 가운이 흥왕하니 우연히 재물을 얻으리라. 38년 74년생은 용기가 없어 전진하는 힘이 부족하니 남의 말을 믿지 말라. 자기 판단이 흐린 상태이기 때문에 귀가 얇아 남의 말에 휩쓸릴 수 있으니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 50년 86년생은 허비만 많고 실속이 없으니 차라리 본분을 지키는 것이 줄일 수 있다. 62년생은 전진하는데 좋은 시기다. 신규 사업도 발전성이 있으니 모처럼 기회를 잘 포착하라.

행운의 수 : 6. 12. 26. 27. 39. 40

 



▶卯(토끼)띠 : 녹이 많고 권력도 많으니 모든 사람이 우러러본다. 39년. 75년생은 고기는 향기로운 미끼에 화를 당하는 법. 사람도 마찬가지이니 과욕이 화를 부를 수 있으니 욕심을 조금만 눌러주라. 51년. 87년생은 심은대로 거둔다는 말이 있듯이 큰일은 크게 적은 일은 적게 성공하게 된다. 63년생은   보류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다. 역량 부족, 중도 장해로 진퇴에 어려움이 생길 우려가 있으니 유의하라.

행운의 수 : 1. 19. 20. 22. 29. 30

 

▶辰(용)띠 : 매화꽃이 떨어지니 그 열매 탐스럽구나. 40년, 76년생은 진퇴양난이로다. 희망이 있다 해도 자본 부족으로 진행은 당분간 보류하고 외부보다 내부 통제에 전념함이 좋겠다. 52년생은 성립이 되기 힘들며 더구나 의견충돌의 우려도 있으니 유의하라. 64년생은 재정상 이득은 고사하고 신상에 재난이 먼저 생길 수 있으니 분수를 지키면 길하다.
행운의 수 : 8. 9. 12. 16. 24. 33

 

 



▶巳(뱀)띠 : 바위 위에 외로운 소나무요, 울타리 아래 국화로다. 41년, 77년생은 잘 된다고 경거망동하지 말고 두 가지 일을 동시에 추진하지 마라. 한 번쯤 놀랄 일이 생기겠으나 큰 해는 없겠다. 53년생은 지금까지 얽혀 있던 일들이 잘 마무리 될 운이다. 매매는 신속하게 하는 것이 이익이 크며, 거래 관계도 유리하다. 65년생은 신규 사업은 하지 않는 게 좋다. 아랫사람의 도움을 받아 사업을 일으킬 수도 있다. 
행운의 수 : 8. 10. 15. 29. 30. 32

 

▶午(말)띠 : 옛것을 버리고 새것을 쫓으면 길하리라. 42년, 78년생은 큰 것만 탐하지 말고, 활기 있는 쪽을 택하라. 사기 수에 걸려들기 쉬우니 조심하라.  54년생은 최상의 컨디션이니 다만 침착성만 잃지 않는다면 충분히 실력발휘를 할 수 있다. 66년생은 재앙은 가고 길함이 오니 집안이 평안하다 허나 이는 교만이나 경거망동이 없을 때를 의미함이다.
행운의 수 : 11. 19. 23. 24. 25. 28

 


▶未(양)띠 : 하는 일에 마가 끼였으니 원행하지 마라. 43년, 79년생은 상대방이 먼저 다가올 때까지 당분간 관망하면서 기다리면 좋은 기회가 올 것이다. 55년생은 작은 일이라면 이루어지고 큰일은 장해가 있어 곧 이루어지지 않으니 시기를 기다리도록 하라. 67년생은 신규 사업은 고목에 꽃을 피워 보겠다는 것 이니 아직은 시기가 아니니 현재 그대로 하면 좋은 결실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행운의 수 : 6. 23. 24. 29. 30. 45

 

▶申(원숭이) : 만일 재물을 잃게 되지 않으면 해가 따른다. 44년, 80년생은   마음먹은 대로 일이 될 운이고 또한 계획을 바꿔도 좋다. 다시 새로 일을 시작해도 결실을 얻게 될 것이다. 56년생은 상대방의 의견에 따라 행하라. 이쪽은 지반이 약하고 협력자도 없다. 그리고 상대가 더 강한 형국이지만 굴욕적으로 할 필요는 없다. 68년생은 작은 소원은 당신의 노력 여하에 따라 이루어지겠지만 큰일은 아직 때가 아니니 기다리면 반드시 얻겠다.
행운의 수 : 5. 9. 15. 18. 20. 35

 


▶酉(닭)띠 : 적은 물이 바다로 흘러들어가듯 작은 것을 쌓아 큰 것을 이루리라. 45년. 81년생은 소비만 많고 소득이 없으니 계획을 다시 한 번 검토하고 구설수를 조심하라. 57년생은 보증을 섰다가 그 것을 책임져야 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69년생은 일차 결재하여 재차 새 출발하는 편이 길하다. 매매 관계는 성립되기 어려우니 큰 기대는 걸지 마라.
행운의 수 : 12. 23. 26. 29. 32. 44

 

▶戌(개)띠 :  주색(酒色)을 가까이 하지 마라. 반드시 실패하리라. 46년, 82년생은   목표가 눈앞에 보이는데, 도중 방해를 받아 뜻을 못 이루는 경우가 생길 수도 있다. 신중 하라. 58년생은 송사로 인해 형벌을 받기 쉽고 재산의 손해를 당하며 부부사이에 금이 갈 수 있으니 주의하라. 70년생은 현상유지가 필요할 때이고 타의 모범이 되어야 할 때이다. 사업을 확장하거나 화려하게 꾸미는 것을 하려는 마음이 들면 다시 생각하고 행동하라.
행운의 수 : 3. 8. 9. 17. 25. 36

 


▶亥(돼지) : 칠월과 팔월에는 구설이 따르리니 조심하라. 35년, 71년생은 겨우 달성단계에 왔다고 하나 끝나고 보니 또 다른 유익한 일이 연이어 발생된다는 운이다. 즉 경사가 겹치겠다. 47년, 83년생은 매사가 시기상조이며 역량 또한 부족한 상태이니 성과를 기대하는 것보다 재충전에 힘쓰는 것이 좋겠다. 59년생은 직장인은 승진하고 금전 문제도 원활하고 일이 하나하나 풀려가나 가정에는 다소 문제가 있고 애정에 냉기가 도니 주의하라.
행운의 수 : 9. 12. 18. 25. 33. 36

편집부(womenisnews@hanmail.net)

2006-07-31, HIT : 1537
메일로보내기 프린트화면보기 
 
   이름 :          비밀번호 :
최근기사
사천시 2019년 성폭력·가정폭력 추
창녕문화예술회관에서 따뜻한 연말 보내
창녕군, 2019년 제2회 청소년안전
산청읍주민자치위원회 이웃돕기 성금 기
김해시복지재단 자원봉사자․
수곡면 여성자원봉사대 ‘사랑의 김장나
박셩현교사, 손 편지 감동에 다시 찾
靑 비서실 압수수색 바로 다음날 &#
한일 우호지향 시민단체 “위안부 동상
부북면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김치, 떡
감동뉴스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늙음이 단풍처럼 물든 나에게 한글이란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한일빌딩4층(중앙동 89-6) | Tel 055-267-1203 | Fax 055-267-4903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